My bestie ❤︎

사랑하는 우리 큰딸.

3살밖에 안됐지만 아미아가 생긴이후로 곧잘 심부름도 잘하고 말도 부쩍늘어 너무 이뻐.

아미아가 태어나서부터 아리아에게 소홀히 대하고 혼만 낸것 같아 너무 미안하고 마음이 아프구나.

내가 화나있음 쪼로로 달려와 볼에 뽀뽀해주고 가는너.

이 못난 엄마는 아리아에게 사랑을 주기보단  사랑을 받는것 같아.

많이 많이 사랑해. 그리고 고마워. 내 딸로 태어나줘서…. 

IMG_3402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